(서울=연합뉴스) 김화영 기자 = 미

(서울=연합뉴스) 김화영 기자 = 미국 로스앤젤레스(LA)가 동물 보호를 위해 모피제품 판매금지에 나섰다. AP통신에 따르면 LA 시의회는 18일(현지시간) 모피제품의 제조와 판매를 금지하는 내용의 조례를 추진하기로 만장일치로 의결했다. LA시 법무관이 조례안을 작성해 시의회에 제출하면 시의회가 최종 승인하며, 조례는 이로부터 2년 후 발효된다. 시의회는 다만 예외 규정이 필요한지, 이 같은 조례가 합법적으로 잡힌 동물의 모피 판매에 대한 연방법 및 주(州)법 규정과 충돌할 가능성이 있는지를 법무관이 함께 검토하도록 했다.

제1차 남원출장샵 북핵위기 마산출장샵 뒤 제네바합의를 채택하고도 북한은 뒤에서 비밀 핵개발을 계속 추진했다. 2차 북핵위기 뒤 북핵해결을 위한 대장전이라는 평가를 받았던 9·19공동성명이 나왔지만, 결국 검증 문제라는 '진실의 문'을 정읍출장샵 북한은 통과하지 안양출장샵 못했다.

"환경보호가 경제적 손실을 주는 것은 아니라는 점 인식해야""기후변화 폭 커지고 예측 불가능…생물다양성 고갈되면 인류 생존 어려워"

(바헤닝언 2018년 9월 13일 AsiaNet=연합뉴스) “생명과학의 도시”라 태백출장샵 불리는 네덜란드의 바헤닝언에서 중국과 네덜란드 간에 지적인 불꽃이 만났다. 9월 용인출장샵 12일 바헤닝언에서는 “혁신을 통한 세계 연결 지원”이라는 주제로 Yili 유럽혁신센터의 업그레이드 행사와 더불어 Yili 바헤닝언 대학 협력실험실 설립식이 열렸다.

1타 차 선두 달리던 올슨, 마지막 홀 '통한의 더블보기'롤렉스 안니카 메이저 어워드는 쭈타누깐이 수상 (에비앙레뱅[프랑스]·서울=연합뉴스) 이광철 특파원 김동찬 기자 = 김세영(25)이 여자골프 시즌 마지막 메이저 대회인 에비앙 챔피언십(총상금 385만 달러)에서 공동 2위에 올랐다. 김세영은 16일(한국시간) 프랑스 에비앙레뱅의 에비앙 리조트 골프클럽(파71)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 3개와 남원출장샵 보기 2개, 더블보기 1개로 1오버파 72타를 쳤다. 최종합계 11언더파 273타를 기록한 김세영은 우승자 앤절라 스탠퍼드(미국)와 1타 차 공동 2위로 대회를 마쳤다.

הפוסט הזה פורסם בתאריך Uncategorized עם התגים , , , , . קישור קבוע.

כתיבת תגובה

האימייל שלך לא יוצג בבלוג. (*) שדות חובה מסומנים

*

תגי HTML מותרים: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